ALL
Other_Hom       
작성일 2020-04-17 (금) 00:15
짱께금융/기업 도산


짱께물류 공급망에서 잽싸게 탈출해야 하는 한국기업들
세계공장은 인도/베트남/멕시코 이동 중이고

짱께 방역체계가 3개월간 지속될시 경제활동 제약땜시
굶어죽던 우한폐렴에 죽던 피해가 클수밖에

미국/일본/대만 기업은 이미 철수가 확정됨(짱께40% 탈출)
세계각국은 짱께에 적대감을 갖게되고

공급망 안전성땜시 제조효률이 떨어지더라도
자국내에서 가차운 곳에 제조공장을 설립할끼다



짱께는 그동안 가성비측면에서 괘안았으나
공상당 폐쇄성땜시 안전성이 제껴졌고

짱께 의존형 제조업은
안전하지 모하다 인식이 팽배해

자국내 생산이 높아지면서
세계화도 거진 끝났다



짱께 내 수년째 적자를 보고 있는
한국기업이 70_80%

3년 전 짱게 하루일당 100위안
지금 짱께 하루일당 250위안

3년 전 100위안으로 오만거 실컨 사다 묵었지만
지금 100위안 가꼬 몇개 사고나머 조또 없다

짱께 진출한 한국기업 현 상황파악도 모하는 놈들이
짱께 좆빠는 개잡부들 천지뻭까리지

LG OLED 짱께기술이전
   
 N      제목 작성일  N      제목 작성일
  741     빈집이 많은 일본 2020-06-08   740     구마모토 성 2020-05-28
  739     사전선거 조작공식 2020-05-01   738     짱께 프로그래머 선거조작 2020-04-24
  737     사전선거 통계조작 2020-04-18   736     짱께금융/기업 도산 2020-04-17
  735     신라(新羅)인 만주족(滿洲族) 2020-04-10   734     화공 플랜트 기초설계 2020-04-07
  733     7인/7나팔/7대접 2020-04-04   732     단지파 베나민지파 2020-03-14
  731     우크라이나 모터시치 2020-03-13   730     믿지않는 자들을 위해 2020-03-06
  729     전염병(virus) 2020-02-13   728     신용시스템의 Smart city 2020-01-11
  727     인도네시아 현대자동차 신설건 2019-12-17   726     2019-12-02
  725     일의 효률성 2019-11-26   724     중공 경제상황 2019-11-19
  723     주말회식 2019-11-02   722     음식문화 2019-10-25
  721     개잡부의 재벌개혁 2019-10-17   720     중공 열병식 2019-10-02
  719     중공 생활과 언어의 이질성 2019-10-01   718     요거 2019-09-29
  717     INF 탈퇴와 중거리 핵미사일 2019-08-14   716     경주 2019-08-04
  715     소재산업 2019-08-01   714     투어링 자전차 준비물 2019-07-31
  713     고도체 불화수소 2019-06-30   712     리버스 엔지니어링 2019-05-05
  711     비겁하게 사는 것을 부끄러워 2019-04-21   710     니므롯의 바벨탑 2019-03-04
  709     니느웨성 멸망과 한국전쟁 2019-02-17   708     백도어 심은 화웨이 통신장비 2019-01-25
  707     짜리몽땅한 현상 2019-01-21   706     수소차 전기차 2019-01-19
  705     좃같은 HAPPY NEW YEAR 2019-01-01   704     황교안 vs 황장수 2018-12-08
  703     망해가는 짱께 vs 자유우방국 일본 2018-11-22   702     정규재/황장수/김정민/신인균/가로세로/신의한수 2018-11-20
  701     미련한자 지혜로운자 2018-11-14   700     베르린 페르가몬(이쉬타르 버가모) 2018-11-11
  699     비젼없는 일본국민 2018-10-28   698     식민사관 2018-10-27
  697     짱께 폭망 2018-10-26   696     10가지 재앙 2018-10-25
  695     휴양지에 지진과 비 2018-10-24   694     오키나와 미 초고속 수송함 2018-10-21
  693     가고시마를 떠나 오키나와 2018-10-19   692     날씨 2018-10-17
123456789101112131415